한전, 한컴과 AI 활용·확산 협력…공공·행정 분야 AI 확산

25

AI 기술 활용·정보교류 위한 협력 체계 구축·협력

한국전력공사 본사 전경.ⓒ데일리안 DB

한국전력은 한글과컴퓨터와 20일 경기도 성남시 한컴타워에서 인공지능(AI) 활용·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전과 한컴은 AI의 보급·확산을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한다. 문서작성 서비스, 전력 특화 검색 서비스 등 한전 업무환경에 맞는 생성형 AI 기반의 사무용 SW(한컴AI)를 공기업 최초로 시범 도입, 업무 효율화와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으로 한전은 AI 기반 문서작성 도구인 ‘한컴 어시스턴트(Assistant)’를 활용해 자연어 명령으로 각종 보고서 초안 생성·편집·교정 등을 가능하게 해 문서작성 업무를 효율화한다.

AI 기반 질의응답 솔루션인 ‘한컴 피디아(Pedia)’를 통해 한전에 축적된 방대한 내부 데이터를 활용한 검색·질의응답 등 특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날 참석한 이정복 한전 경영관리부사장은 “한전과 한컴 양사가 발전적인 협력 관계를 기반으로 한전은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가져올 것”이라며 “한컴은 제품의 우수성을 입증하여, 궁극적으로 국가 AI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성공적인 협업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