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학생인건비통합관리제 의견 수렴 나서

18

20일 간담회 진행

과기부 전경. ⓒ데일리안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학생인건비통합관리제에 대한 주요 대학 의견 수렴에 나섰다.

20일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이날 류광준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연세대를 방문해 내년 (가칭)이공계 대학원생 학생인건비 지원사업 도입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본 회의에는 서울대, 연세대, 경북대, 전남대 등 국내 12개 대학 연구부총장들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기관단위 학생인건비통합관리제’에 대해 대학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회의에서는 학생인건비통합관리제 운영 현황에 대한 참석 대학 간 공유가 이뤄졌으며, 이공계 대학원생 학생인건비 지원사업 추진방향과 기관단위 학생인건비통합관리제 등에 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과기정통부는 7월 중 학생인건비통합관리제 제도개선방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또 2025년 기관단위 학생인건비통합관리기관 지정을 위한 신청 공고가 진행될 예정이다. 내년도 이공계 대학원생 학생인건비 지원사업을 신청하고자 하는 대학은 본 공고에 올해 기관단위 학생인건비통합관리기관 지정을 신청해야 한다.

류광준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정부와 대학이 의기투합해 미래 학문세대 양성을 위한 첫발을 내딛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많은 대학과 연구자가 더 많은 학생들이 수혜받을 수 있도록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