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경기동북부 공공의료원 시민 유치단..릴레이 유치 활동 벌어져

24

‘지역 사회까지 합세, 공공의료원을 향한 쉼 없는 움직임’

경기 동두천시는 14일 경기 동북부권 혁신형 공공의료원 동두천 유치를 위한 시민 선포식을 개최한 데 이어 19일 공공의료원 유치단 활동에 9만명의 시민과 지역 사회단체까지 동참하는 릴레이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동두천시 제공

첫 번째 참여단체는 동두천시 통합방위협의회로 각급 기관 소속 20여 명의 위원이 캠페인에 동참하며 유치 활동에 힘을 보탰다.

참가 위원 모두는 염원 상징 피켓을 들고 9월 최종 후보지 선정 발표까지 공공의료원 유치단으로 적극 활동할 것을 결의하며, ‘대의적인 명분과 실리마저 앞서는 동두천이 최적지’임을 거듭 외쳤다.

통합방위협의회 의장을 겸하고 있는 박형덕 동두천시장은 “공공의료원의 특징상 배후 인구는 중요치 않다. 실제 이용하는 도민이 있어야 한다. 제대로 갖춰진 병원 하나 없는 ‘의료취약지 동두천’인 만큼 공공의료원을 향한 관심과 간절한 곳은 없다. 지정만 된다면 그 파급 효과는 실로 엄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동두천 지역 사회 내에서는 담당 부서에 릴레이 활동 참여 의사를 밝히는 문의와 시민 격려가 연일 쇄도하고 있으며, 공공의료원 유치를 향한 시민 열기가 뜨겁게 달아오르는 등 경기동북부 의료원 유치가 시민들의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