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이란 피한다’ 한국 축구, 6월 FIFA랭킹 22위…월드컵 3차예선 톱시드 확보

71

이강인-손흥민. ⓒ 데일리안 방규현 기자

한국축구가 6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한 계단 상승한 22위를 차지했다.

FIFA는 20일(한국시각) 남자축구 랭킹을 발표했는데 한국은 지난 4월(23위)보다 한 계단 오른 22위에 자리했다. 아시아 국가로는 세 번째 순이다.

일본이 17위로 가장 높았고, 이란은 20위를 차지했다. 한국과 아시아 3위 자리를 놓고 경쟁했던 호주는 한 계단 상승했지만 24위에 그쳤다. 아시아 3위를 유지한 한국은 ‘2026 FIFA 북중미월드컵’ 아시아 3차 예선 톱시드를 획득했다.

FIFA 랭킹 순에 따라 일본-이란-한국이 톱시드를 받는다. 한국은 조추첨 때 1번 포트에 들어가 일본, 이란 등을 피하게 됐다. 호주는 카타르(35위), 이라크(55위) 등과 2번 포트에 들어간다.

오는 27일 아시아지역 3차 예선 조 추첨이 있고, 9월부터는 3차 예선 경기가 시작된다.

북중미월드컵 3차 예선은 2개 조였던 이전 대회와 달리 총 18개팀이 6개팀씩 3개 조로 나뉘어 경쟁한다. 홈&어웨이로 총 10경기 치르고, 각 조 1~2위 팀이 월드컵 본선 직행 티켓을 잡는다.

아시아에 배정된 티켓은 8.5장. 나머지 2.5장은 조 3위 팀들이 4차 예선과 대륙간 플레이오프를 통해 도전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