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GS 2023 참가한 하이크, B2C·B2B 모두 성과 거둬

167
▲ TGS 2023 하이크 부스 (사진 제공: 하이크)
▲ TGS 2023 하이크 부스 (사진 제공: 하이크)

하이크는 25일(월), 9월 21일부터 24일까지 일본 마쿠하리 멧세에서 개최된 도쿄게임쇼 2023(이하 TGS 2023)에 참가해 의미있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하이크는 자사가 퍼블리싱하는 ▲앤빌 ▲칼파 ▲ALT F4 ▲블랙 위치크래프트 ▲프로젝트 타키온 등의 작품을 B2C 부스에 출품했다. 또, 계열사 ‘아쿠아플러스’는 하이크 부스 내에 창립 30주년 특별 전시관을 구성하고 ‘칭송받는자 -모노크롬 뫼비우스’ 시연을 진행했다. 하이크 B2C 부스를 방문한 관람객들은 전시작들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었으며, TGS 2023 한정판 굿즈도 받을 수 있었다.

내부 게임 개발부서 아스페이스 코네의 ‘코네루-디멘션 걸’은 이번 TGS에서 최초 공개됐다. 본작은 경쾌한 BGM을 더한 로그라이트 액션게임으로, 내년 출시를 목표로 개발 마무리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편, 트위치와 유튜브에서 수십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인기 게임 크리에이터 하츠메가 ‘앤빌’과 ‘ALT F4’, ‘프로젝트 타키온’의 시연하는 스페셜 방송 이벤트도 있었다.

하이크 B2B 부스에서는 게임, 애니메이션, 그래픽, 음반 등 하이크가 수행하는 여러 사업들의 본격적인 전개를 위해 글로벌 게임사들과 비즈니스 미팅을 다수 진행했다. 특히 최근 출시된 네오위즈의 ‘P의거짓’, 프롬소프트의 ‘아머드 코어 6’, ‘엘든 링’ 등 화려한 협업 레퍼런스를 보유한 사업부 사루가쿠쵸가 많은 주목을 받았다. 사루가쿠쵸는 세밀한 FQA를 통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는 ‘콘텐츠 튜닝’을 수행하는 그룹이다.
 
하이크 코리아 지사장 이정훈 이사는 “하이크 부스에 전시된 한국 개발사의 인디게임들이 생각 이상으로 글로벌 게이머들에게 반응이 좋았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게임들을 적극 발굴, 개발해 세계 시장에 널리 알리고 싶다”고 밝혔다. 또, “특히 이번 행사를 통해 콘텐츠 튜닝 전문조직 사루가쿠쵸를 포함, 애니메이션, 음반, 그래픽 등 B2B사업에서 경쟁력을 갖춘 계열사들이 하이크에 포진되어 있다는 것을 알리게 되어 의미가 깊었다”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